Home > 수입수종안내 > 켐파스
학명 : Koompassia malaccesis Maing et Benth
상명 :
(사 바) Kempas, Impas
(말 레 이) Kempas
(인도네시아) Kempas, Mengeris
(사라와크) Kempas
(브루나이) Kempas
(타 이) Tong bueng
분포 : 말레이 반도, 보르네오, 스마트라에 분포한다. 말레이 반도에는 생장량이 많지만 보르네오에는 대단히 적다. 일반적으로 저지림에 많이 생장하고, 말레이에는 700m 고지에서 생장한다. 사라와크에는 같은 속의 수종인 타팡(Tapang)이 있고 사바에는 멩가리스(Mengaris)가 있다.
성상 : 삼림내에서 상층을 형성하는 수종으로 대경목이 주로 많은데 수고40~50m 정도, 흉고지름 80cm정도이고, 멩가리스(Mengaris, K. excelsa)는 켐파스(Kempas)보다 수고가 더 큰 것이 일반적이다. 수간은 통직하고 원주형이며 수피는 회갈색 또는 회흑갈색으로 두껍고 비섬유성이다. 수피가 세파티아(Sepetir)처럼 박편으로 되어 떨어져 나간다.
목질 : 변재와 심재의 구분은 명확한데 변재는 폭3~5cm 정도로 담색이고, 심재는 적색기가 강하게 도는 등색인데 가끔 백색 또는 녹색의 줄무늬가 보이기도 한다. 시간의 경과에 따라 황갈색 또는 적등색으로 변한다. 목리는 통직하지만 대체로 교착되어 있는 경우가 많으면, 나무결은 거친 편이다. 이 나무는 무거운 편에 속하는 나무로 기건비중은 0.80~0.95 정도이다. 강도가 높으며 가공성이 좀 나쁘다.
용도 : 보존제 주입이 쉬우므로 철도침목으로 최적이다. 중구조용재, 전주, 갱목, 차량재, 합판의 심판으로도 사용할 수 있다. 최근에는 지하철 공사용 토류판으로 많이 사용되고 있다.